여주 당남리섬에 꽃양귀비 활짝

양동민 기자

입력 2019-05-30 17:26:3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53001002644000128881.jpg
여주시 대신면 당남리섬 일원의 꽃양귀비가 활짝 폈다. 개화한 꽃양귀비 꽃밭은 6월 중순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여주시 제공

여주시 대신면 당남리섬 일원의 꽃양귀비밭에 개화가 시작돼 나들이객을 맞이하고 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봄에는 유채, 가을에는 메밀, 코스모스 명소가 된 당남리섬에 더 많은 볼거리를 제공하고 관람기간을 늘리기 위해서 경관작물 다양화하고자 지속적인 시도를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개화시기를 놓쳐 당남리섬 유채꽃을 보기 위해 오시는 시민과 방문객들의 아쉬움을 보면서 유채꽃이 떨어질 무렵부터 개화가 시작되는 꽃을 찾기 위해 노력해왔다"면서 "지난해 가을 꽃양귀비와 안개꽃을섞어 4천400㎡ 규모의 꽃밭을 조성했다"고 덧붙였다.

개화한 꽃양귀비 꽃밭은 6월 중순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여주/양동민기자 coa007@kyeongin.com

양동민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