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20 男 월드컵 결승 우승 기원… 계양구 청사광장서 야외응원전

공승배 기자

발행일 2019-06-13 제11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인천 계양구는 오는 16일 계양구청 남측광장에서 '2019 FIFA U-20 남자 월드컵' 결승전 야외 응원전을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한국 U-20 남자대표팀은 12일 열린 에콰도르와의 월드컵 4강전에서 1-0으로 승리하며 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계양구는 우크라이나와의 결승전이 열리는 16일 구청 남측광장에 마련된 대형 스크린을 활용해 경기를 중계하는 동시에 야외 응원전을 펼치기로 결정했다.

계양구는 지난해 열린 러시아 월드컵 조별 예선경기도 구청 남측광장에서 야외 응원전을 펼친 바 있다. 당시에는 매 경기 약 1천명의 구민들이 광장에 모여 한국 국가대표팀의 승리를 응원했다.

계양구는 결승전 전날인 15일 오후 9시부터 영화 상영, 노래 공연 등 다양한 문화 행사를 개최할 계획이다. 시민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교통편 및 주차에 대한 안내 사항은 계양구 홈페이지(www.gyeyang.go.kr)나 SNS 등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구 관계자는 "한국 남자축구 사상 첫 FIFA 주관 대회 결승 진출을 축하하고, 우승을 기원하는 의미에서 야외 응원전을 펼치기로 했다"며 구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공승배기자 ksb@kyeongin.com

공승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