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동구 한 어린이집 입구서 괴한 손도끼 휘둘러 체포… 3명 부상

양형종 기자

입력 2019-06-13 12:54:4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45.jpg
어린이집 괴한 흉기 /연합뉴스

서울의 한 어린이집 앞에서 괴한이 흉기를 휘둘러 원아 할머니 등 3명이 다쳤다.

서울 성동경찰서는 13일 오전 11시께 성동구 어린이집 입구에서 흉기를 휘두른 A(47) 씨를 긴급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이날 어린이집 앞에서 흉기를 휘둘러 원아 할머니와 어린이집 종사자 2명 등 3명을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음주 상태는 아닌 것으로 보이지만 진술을 전혀 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양형종기자 yanghj@kyeongin.com

양형종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