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용업소 1678곳 위생서비스 평가

이현준 기자

발행일 2019-06-19 제10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인천 남동구는 오는 21일부터 10월까지 지역 내 이·미용업소 1천678곳을 대상으로 '2019년 위생서비스 수준 평가'를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남동구는 이번에 소독장비 비치 여부, 이·미용기구 위생관리 상태를 비롯해 시설환경, 서비스 품질 등을 집중 평가할 예정이다.

이번 평가 과정엔 남동구 명예공중위생감시원이 함께 참여한다.

남동구는 90점 이상의 최우수업소는 녹색등급, 80~90점의 우수업소는 황색등급, 80점 미만의 일반관리대상은 백색등급을 각각 부여할 예정이다.

/이현준기자 uplhj@kyeongin.com

이현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