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스트·외질혜·NS남순 성희롱 발언 논란, "피해자에 직접 사과할 것"

손원태 기자

입력 2019-06-19 07:12:02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감스트.jpg
감스트·외질혜·NS남순 성희롱 발언 논란, "피해자에 직접 사과할 것" /아프리카TV 캡처
 

아프리카 방송 BJ감스트와 외질혜의 성희롱 발언이 도마 위에 올랐다. 

 

19일 오전 감스트는 외질혜, NS남순과 함께 '나락즈'이라는 크루를 만들어 생방송을 진행했다. 

 

이들은 '당연하지' 게임을 시작했고, 외질혜는 방송 중 두 사람에 특정 여성 BJ를 언급하며 "XXX의 방송을 보며 XXX(자위를 뜻하는 비속어)를 치지?"라고 물었다.

 

감스트, NS남순은 게임 상 "당연하지"라며 외쳤고, NS남순은 감스트에 "XXX(또 다른 여성BJ)를 보고 XXX를 친 적 있지?"라며 물었다. 감스트는 "당연하지! 세 번 쳤다"고 답했다.

 

방송 직후 각종 온라인 게시판에는 특정 여성 BJ를 성적 대상화했다는 논란이 일었고, 여성 BJ를 향한 성희롱 발언이라며 네티즌들의 비난 글이 쇄도했다.

 

특히 여성 BJ를 향한 성희롱 발언임에도 불구 문제의식 없이 농담처럼 주고 받은 세 BJ의 모습에 실망했다는 의견도 분분했다. 

 

감스트는 논란이 불거지자 즉각 "멘탈이 터졌다. 시청자분들께 죄송하다"며 사과했고, 외질혜 또한 "생각 없는 질문으로 피해를 드려 죄송하다. 언급된 여성 BJ들의 연락처를 받아놨다. 사과할 예정이다"고 연신 고개를 숙였다. 

 

/손원태 기자 wt2564@kyeongin.com


손원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