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대 초보운전자가 몰던 차량, 광주천변 추락 '5명 경상'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9-06-19 09:24:0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45.jpg
10대 초보운전자가 몰던 차량, 광주천변 추락 '5명 경상' /연합뉴스

운전면허를 딴 지 8개월 된 초보 운전자가 운행하던 차량이 광주천변 도로 아래로 추락했다.

19일 광주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11시 55분 광주 서구 양동교와 발산교 사이 도로에서 A(18)씨가 몰던 승용차가 가드레일을 들이받고 2m 아래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A씨 등 동승자 4명이 가벼운 상처를 입고 병원에 이송됐다.

사고 차량은 추락 과정에서 전복되지 않고 그대로 잔디밭에 착지해 피해가 크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당시 A씨는 음주운전 상태는 아닌 것으로 확인했다.

경찰은 8개월 전 운전면허를 딴 A씨가 운전미숙으로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