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ENM, 파주·고양에 '한류콘텐츠 전초기지'

파주시와 복합문화시설 협약… 고양에 2만석 규모 아레나 건설

조영상 기자

발행일 2019-06-20 제4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CJ ENM이 파주와 고양에 한류 콘텐츠 전초기지를 조성한다.

19일 CJ ENM과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CJ ENM은 지난 12일 파주시와 협약을 맺고 오는 2023년 6월까지 파주 통일동산지구 내 21만㎡ 규모의 'CJ ENM 콘텐츠 월드'를 조성하기로 했다.

CJ 측은 다음 달부터 사업비 3천200억원을 들여 축구장 32개 크기의 콘텐츠 제작과 체험, 관광이 결합한 복합문화시설을 조성할 예정이다.

이곳에는 대단위 스튜디오, 특수촬영 스튜디오, 상설 스튜디오, 체험 관광시설, 야외 오픈세트 등 20여개의 스튜디오가 설치된다. 또 사극 오픈세트, 시대극 오픈세트, 케이-팝(K-POP) 오픈세트도 꾸며질 예정이다.

오픈 세트장은 드라마 촬영 후 외부에 공개, 연간 120만명에 달하는 관광객을 유치할 계획이다. 고양시에는 2만석 규모의 최첨단 아레나가 건설될 예정이다.

/조영상기자 donald@kyeongin.com

조영상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