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방과후 초등생 위한 '다함께 돌봄센터' 설치 아파트 단지 모집

박승용 기자

입력 2019-06-20 15:46:34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용인시가 방과 후 초등학생 돌봄시설 확충을 위해 내년에 '다함께 돌봄센터'를 설치할 아파트단지를 7월 8일까지 모집한다.

학교 방과 후 교실로는 부족한 초등생 돌봄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마을단위로 설치하는 '다함께 돌봄센터'는 국공립으로 리모델링 및 기자재 구입비, 돌봄교사 인건비 등 연간 최대 1억4천만원의 예산이 지원된다.

시는 내년에 12곳까지 설치하는 것을 목표로 300세대 이상으로 용도변경 신고 등을 협조할 수 있고 최소 전용면적 66㎡ 이상의 공간을 10년간 무상 제공할 아파트단지를 1차로 모집한다.

앞서 시는 지난 5월 고림지구 양우내안애아파트에 1호점을 설치해 운영 중이며 7월 중 기흥역 힐스테이트아파트에 2호점을 열 예정이다. 돌봄센터는 수요가 넘쳐 운영 시작과 동시에 정원을 다 채울 만큼 인기가 높다.

시 관계자는 "1차 모집이 완료되면 내년 사업분 추가접수는 없을 것이므로 관심이 있는 단지에선 서둘러 접수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용인/박승용기자 psy@kyeongin.com

박승용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