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도쿄 인근서 규모 5.5 지진, '쓰나미 우려 없어'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9-06-24 09:39:2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지진.jpg

일본 기상청은 24일 오전 9시 11분 수도 도쿄에서 가까운 이즈(伊豆)지방을 진원으로 하는 규모 5.5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 지진으로 도쿄 중심부에서는 진도 3~4의 진동이 관측됐다.

일본 기상청의 10단계 등급 중 4~5번째 수준인 진도 3~4는 보행 중에 흔들림을 느끼고 대부분의 사람이 놀라는 정도의 진동이다.

이번 지진으로 도쿄 주변 지역의 일부 구간 철도 운행이 안전 점검으로 잠시 중단됐지만, 곧바로 재개했다고 NHK는 보도했다.

기상청은 쓰나미가 닥칠 우려는 없다고 전했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