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트 아웃' 불이 꺼지는 순간, 모두 '그'를 조심해야 한다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9-06-25 13:27:39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라이트.jpg
영화 '라이트 아웃' 포스터
 

데이비드 F.샌드버그 감독의 호러영화 '라이트 아웃'이 화제다. 

 

25일 케이블 영화채널 OCN에서 영화 '라이트 아웃'이 방영됐다. 

 

'라이트 아웃'은 불이 꺼지면 나타나는 누군가를 목격한 남매의 이야기다. 

 

알고보니 어둠 속 그 여자는 빛이 닿으면 피부가 타들어가는 기이한 병을 앓고 있던 엄마의 어릴적 친구 다이애나였다. 

 

남매는 현재도 그녀가 엄마 곁에 살고 있다는 것을 알게되는데.. 

 

영화 '샤잠'과 '애나벨: 인형의 주인' 등을 연출한 데이비드 F.샌드버그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한편 이 영화의 누적 관객수는 111만1284명(영화진흥위원회 제공)이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