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화정의 파워타임' 신영숙, 오나라에 특급 칭찬 세례 "전설적인 배우"

편지수 기자

입력 2019-06-25 14:14:29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62501001952500095951.jpg
'최화정의 파워타임' 신영숙, 오나라에 특급 칭찬 세례 "전설적인 배우"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 보이는 라디오 캡처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엑스칼리버' 주연 배우인 신영숙, 이지훈, 손준호가 출연해 오나라와 만났다.

25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는 스페셜 DJ 오나라를 비롯해 뮤지컬 '엑스칼리버'로 컴백한 뮤지컬배우 신영숙, 이지훈, 손준호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방송에서 스페셜 DJ 오나라는 "저도 뮤지컬을 해봐서 알지만 뮤지컬은 바닥이 워낙 좁다. 세 분들 주변에 저랑 친한 사람들도 많을 것"이라며 운을 뗐다.

오나라는 신영숙을 "뮤지컬계에서 워낙 유명하신 분"이라고 소개했고, 신영숙은 "서울 예술단에 아주 전설적이고 아름다운 여배우가 계시다 프리랜서로 나갔다. 그 분이 바로 오나라"라고 칭찬했다.

오나라는 부끄러워하며 "저랑 친한 친구와 친하다고 하시더라. 평소에 영숙 씨 얘기를 많이 들었다"라며 친근감을 표했다.

두 사람의 이야기를 듣고 있던 듣고 있던 손준호와 이지훈은 "두 분이 시작했던 때가 몇 년도냐"고 묻자 오나라는 "얘기하지 말자"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뮤지컬 '엑스칼리버'는 색슨족의 침략에 맞서 혼란스러운 고대 영국을 지켜낸 신화 속 영웅 아더왕의 전설을 재해석한 작품이다.

/편지수기자 pyunjs@kyeongin.com

편지수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