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서귀포시 관광 잠수함서 내부 폭발사고, 3명 중·경상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9-06-26 13:23:1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제주.jpg
서귀포시 사계항에서 발생한 잠수함 폭발사고 현장에서 구조 활동하는 소방대원 /연합뉴스=제주서부소방서 제공

26일 낮 12시 25분께 제주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리 사계항에 정박 중이던 관광용 잠수함(13t·정원 53명) 내부에서 폭발사고가 발생했다는 신고가 소방당국에 접수됐다.

이 사고로 잠수함 내부에서 승객용 의자 고정 작업을 하고 있던 작업자 8명 중 현모(25)씨 등 2명이 의식 저하 등 중상을 입고 이모(36)씨가 발목 부상 등 경상을 입어 119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이들 모두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 당시 잠수함 내 관광객은 타고 있지 않았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의자 고정 작업 중 잠수함 바닥에 있는 배터리가 폭발한 것으로 추정하고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해당 잠수함은 배터리의 전력으로 추진기를 가동해 운항한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