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정은우, 하우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황치열·백서이·황인욱과 한솥밥

편지수 기자

입력 2019-06-27 15:33:0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asdg.jpg
정은우 /하우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정은우가 하우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으며 황치열·백서이·황인욱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소속사 하우엔터테인먼트는 27일 "배우 정은우가 최근 당사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다재다능한 연기파 배우로 당사는 정은우가 앞으로 활발한 연기활동을 할 수 있도록 무한한 지원을 할 예정이다. 정은우 배우에게 큰 응원을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동국대학교 연극영화학 출신인 배우 정은우는 2006년 KBS '반올림3'을 통해 데뷔했다.

 

그는 2011년 SBS ‘태양의 신부’를 통해 주연을 맡았으며, 지난 2015년 SBS TV 일일드라마 '돌아온 황금복'에서 업계 최초 최연소 임원인 고품격의 엄친아 강문혁 역을 맡았다.

 

지난해 KBS 2TV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에서는 미국 유명한 요리학교 출신으로 퓨젼 레스토랑을 경영하는 왕이륙 역을 맡으며 안방극장을 접수했다.


정은우는 소속사를 통해 "마음이 잘 맞는 회사를 찾은 것 같아 든든하다”며 “새로운 회사와 함께 앞으로 더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한편 정은우가 전속계약을 맺은 하우엔터테인먼트는 가수 황치열을 비롯해 배우 백서이, 주연우와 최근 역주행 신예 황인욱 등을 영입했다.

 

/편지수기자 pyunjs@kyeongin.com 


편지수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