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 시계식주차장 신축 공사장서 60대 인부 추락해 사망

이석철·최규원 기자

입력 2019-06-30 14:48:4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안양시의 한 기계식주차장 신축공사장에서 작업자가 추락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30일 안양동안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20분께 안양시 동안구의 한 기계식주차장 신축공사장에서 작업자 A(64)씨가 20여m 아래로 추락했다.

A씨는 119구급대에 의해 급히 인근 한림대병원으로 이송됐지만, 결국 숨졌다.

경찰 조사 결과 사고 당시 A씨는 5층 높이 난간에 올라가 기계식주차장에 쓰이는 차량 거치용 패널을 설치하고 있었던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타워크레인으로 올린 판넬을 붙이는 작업을 하다가 발을 헛디뎌 추락한 것으로 보인다"며 "작업장 내 안전수칙 미준수 사항이 있는지 확인 중"이라고 말했다.

안양/이석철·최규원기자 mirzstar@kyeongin.com

이석철·최규원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