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 오남호수공원 음악분수 '황홀한 첫무대'

시연회 성황… 이달말 본격 가동

이종우 기자

발행일 2019-07-11 제11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남양주 오남호수공원 음악분수 시연회
남양주시가 지난 9일 저녁 앞으로 지역의 랜드마크가 될 오남호수공원 음악분수 시연회를 개최했다. /남양주시 제공

남양주시 랜드마크가 될 오남호수공원 음악분수가 7월 말 가동에 앞서 시민들에게 첫선을 보였다.

시는 지난 9일 오후 8시 조광한 시장을 비롯해 신민철 시의회의장, 이창희 시의회 산업건설위원장, 이정애·이도재·백선아·김지훈·장근환 시의원, 강현전 한국농어촌공사 양평광주서울지사장, 관계 공무원 및 지역주민 등 2천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오남호수공원 음악분수 시연회를 가졌다.

이날 시연회는 아름다운 LED(발광다이오드)색 조명 아래 '타임 투 세이 굿바이(Time to say goodbye)'등 총 6개 곡에 맞춰 360도 회전이 가능한 로봇 분수, 50m까지 올라가는 고사 분수 등 여러 가지 형태의 분수쇼와 레이저쇼 등이 1시간 동안 진행돼 참석자들에게 큰 감동을 선사했다.

조광한 시장은 "남양주 시민 여러분 대단히 반갑습니다. 이곳 오남호수공원이 남양주시를 대표하는 공원이 되도록 더욱 노력하겠습니다"라고 말했다.

오남호수공원 음악분수는 오남저수지 관리기관인 한국농어촌공사와의 협약체결로 추진된 사업으로, 저수지 수면 위로 길이 62m 규모의 잠수식 부력체와 노즐 152개, 조명 217개, 레이저시스템 등이 설치됐으며, 7월 말부터 1일 3회 30분(1회)간 운영될 예정이다.

음악분수를 시점으로 3.27㎞의 수변 산책로가 조성돼 있어 가족 단위 방문객들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남양주/이종우기자 ljw@kyeongin.com

이종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