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장선 평택시장 "혁신과 변화를 통한 평택 발전을 위해 몸을 사리지 않겠다"

김종호 기자

입력 2019-07-11 14:18:3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71101000943600044422.jpg
정장선 평택시장이 11일 시청 종합상황실에서 취임 1주년 기자간담회를 갖고 "혁신과 변화를 통한 평택 발전, 시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일에 몸을 사리지 않겠다"고 말했다. 평택/김종호기자 kikjh@kyeongin.com

"혁신과 변화를 통한 평택 발전, 시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일에 몸을 사리지 않겠습니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11일 시청 종합상황실에서 가진 취임 1주년 기자간담회에서 "앞으로 미세먼지, 수질, 소음, 악취 없는 도시환경 구축, 문화예술 인프라 확충, 재난, 재해 취약지구의 안전관리 내실화" 등을 중점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삶의 질을 높여가겠다는 계획이다. 정 시장은 그러면서 "평택항 2종 항만 배후도시의 전략적 개발 등 항만 경쟁력 강화, 지역 산업 고도화 추진, 농가소득 및 농업산업 경쟁력을 확 끌어올리겠다"고 했다.

2019071101000943600044421.jpg
정장선 평택시장이 11일 시청 종합상황실에서 취임 1주년 기자간담회를 갖고 "혁신과 변화를 통한 평택 발전, 시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일에 몸을 사리지 않겠다"고 말했다. 평택/김종호기자 kikjh@kyeongin.com

'사회복지 기반 강화', '나눔 문화의 활성화', '시민과 소통하는 상생 협 치 체계 구축', '품격 높은 교육도시 환경 조성', '행정혁신의 속도감 있는 확산 추진' 등에도 행정력을 집중, 속도를 내겠다고 강조했다.

정 시장은 "지난 1년간 열심히 뛰었다. 이에 중앙부처 정책 건의를 통해 국·도비 4천 505억 원을 확보했고, 시민과 함께하는 100만 그루 나무 심기 추진, 평택호 관광단지 조성계획 최종 승인을 이뤄냈다"고 말했다. 이 "평택 브레인시티 착공, 국제안전도시 공인 선포, 교육혁신지구 업무협약 체결, 평택 방식의 문화·관광 기반 조성, 주한 미군과의 소통 강화 등이 기억에 남는다"며"시민들의 협조가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덧붙였다.

2019071101000943600044423.jpg
정장선 평택시장이 11일 시청 종합상황실에서 취임 1주년 기자간담회를 갖고 "혁신과 변화를 통한 평택 발전, 시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일에 몸을 사리지 않겠다"고 말했다. 평택/김종호기자 kikjh@kyeongin.com

'1년여간 호흡을 맞춰 함께 일한 공무원들을 평가한다면'이란 질문에 정 시장은 "각 국, 부서 공무원들이 정말 열심히 일해왔다. 높은 점수를 주고 싶다"며 "후회 없도록 열심히 하자는 분위기가 조성돼 있다"고 답했다. 정 시장은 "평택에는 앞으로 큰 변화가 있을 것으로 본다. 새로운 사고와 도전 정신을 통해 기회를 만들어 가고, 미래를 열어가는 정책에 집중할 것"이라며 "지난 1년간 뿌린 씨앗이 활짝 꽃 피우도록 뛰고 또 뛰겠다"고 말했다.

평택/김종호기자 kikjh@kyeongin.com

김종호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