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21만명 동원하며 日스타디움투어 성황리에 마무리

손원태 기자

입력 2019-07-15 09:33:44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방탄.jpg
방탄소년단 공연이 열린 일본 시즈오카 스타디움 전경 /연합뉴스=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이 북남미와 유럽에 이어 일본 스타디움 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최근 일본의 한국에 대한 수출규제로 한일 관계가 경색된 가운데서도 2개 도시 4회 공연을 열어 관객 21만명을 동원했다.

15일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6~7일 오사카 얀마 스타디움 나가이, 13~14일 시즈오카 스타디움 에코파에서 '러브 유어셀프: 스피크 유어셀프 - 재팬 에디션'(LOVE YOURSELF: SPEAK YOURSELF' - JAPAN EDITION)을 열어 총 21만 팬과 만났다.

멤버들은 첫곡 '디오니소스'(Dionysus)를 시작으로 '낫 투데이'(Not Today), '인터루드: 윙스'(Interlude : Wings), '쩔어' 등 히트곡을 선보여 열광적인 환호를 받았다.

또 솔로곡과 유닛곡 등을 선보였으며, 지난 3일 발매한 일본 싱글 수록곡 '보이 위드 러브'(Boy With Luv) 일본어 버전을 들려줘 열기를 끌어올렸다. 객석을 가득 메운 팬들은 떼창과 함성으로 무대를 즐겼다.

14일 시즈오카 공연은 일본 전역 277개 영화관에서 '라이브 뷰잉'(Live Viewing) 생중계도 진행됐다.

일본 스타디움 투어를 마친 방탄소년단은 "데뷔 앨범부터 최근 발매한 싱글 음반까지 응원해준 아미(팬클럽)에 감사드린다"며 "아미와 함께하는 시간이 우리에겐 최고의 순간이다. 공연을 함께 즐겨준 여러분이 있어 너무 행복하다. 함께한 이 순간을 잊지 못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10월 11일(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 수도 리야드에 있는 킹 파드 인터내셔널 스타디움에서 투어를 이어간다.

/손원태 기자 wt2564@kyeongin.com

손원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