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든 제자 성폭행한 남자중학교 야구부 코치 입건

연합뉴스

입력 2019-07-15 14:11:14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전북지방경찰청은 제자를 성폭행한 혐의(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로 전북 지역 모 중학교 야구부 코치 A(25)씨를 불구속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15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29일 오전 자신이 근무하는 학교의 야구부 숙소에서 잠을 자던 B(14)군을 추행하고 유사 강간 행위를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B군을 힘으로 눌러 범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 범행은 B군이 해당 사실을 부모에게 알리면서 드러났으며, A씨는 코치직에서 물러났다.

경찰은 A씨와 학교 관계자, B군 동료 등을 상대로 조사하고 있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지난 5월 중순께도 B군을 상대로 비슷한 범행을 한 것으로 파악됐으나, A씨는 "사실과 다르다"며 부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