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C' K팝 조명 특집 다큐멘터리 제작, 이수만·여자친구 취재

편지수 기자

입력 2019-07-16 14:49:49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716024798_akr20190716068400005_04_i.jpg
지난 8일 강남구 SM커뮤니케이션센터에서 BBC 다큐멘터리 제작진인 프레젠터 제임스 발라디와 인터뷰하는 SM엔터테인먼트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오른쪽) /연합뉴스=SM엔터테인먼트 제공

영국 BBC가 K팝 시스템과 문화를 조명하는 특집 다큐멘터리를 제작한다.

16일 가요계에 따르면 BBC4에서 하반기 방송될 이번 다큐멘터리는 유럽에서 위상이 높아진 K팝 본고장을 찾아 K팝 가수와 이들을 발굴하고 키워낸 업계 시스템, 한국 음악방송 등 K팝 문화를 전반적으로 조명한다.

최근 한국을 방문한 BBC 다큐멘터리 제작진은 SM엔터테인먼트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와 그룹 여자친구 등을 취재했다.

이 총괄 프로듀서는 지난 8일 강남구 삼성동 SM커뮤니케이션센터에서 다큐멘터리 프레젠터 제임스 발라디, 프로듀서 마틴 스티븐스 등과 만나 이야기를 나눴다.

BBC는 이 총괄 프로듀서에 대해 K팝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대표 프로듀서이자 SM 설립자로서 세계적인 인기를 누리는 K팝에 막대한 영향을 끼친 인물로 주목했다.

이 총괄 프로듀서는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한국 대중음악을 해외시장에 진출시켜 지금의 K팝 열풍을 만든 인물로서, K팝이 발전해온 과정과 성과를 설명하고 K팝의 미래 방향성을 제시했다.

프레젠터 제임스 발라디는 "K팝에 대한 그의 비전은 하나의 아이디어가 한 국가를 완전히 바꿔 놓을 수 있는 힘을 가지고 있다는 것을 증명했다. 매우 놀랍다"고 감탄했다.

여자친구도 지난 10일 이들 제작진과 만나 한국 음악 방송의 장점과 연습 방법 등을 소개했다.

소속사 쏘스뮤직은 "여자친구가 한국 대표 걸그룹으로 인터뷰에 응했다"며 "해당 방송은 9~10월께 BBC4를 통해 전 세계로 방송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편지수기자 pyunjs@kyeongin.com

편지수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