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3년 연속 美 타임 '인터넷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25인' 선정

유송희 기자

입력 2019-07-17 11:34:0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71701001359800064631.jpg
그룹 방탄소년단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이 발표하는 '인터넷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25인'에 3년 연속 선정됐다.

타임은 16일(현지시간) '인터넷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25인'(The 25 Most Influential People on the Internet) 기사에서 방탄소년단,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영국 해리 왕자와 메건 마클 왕자비, 아리아나 그란데, 카디비 등이 포함된 25인의 명단을 공개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2017년부터 올해까지 한국인으로는 유일하게 3년 연속 선정됐다.

타임은 "한국 슈퍼 그룹 방탄소년단은 누구나 이름을 들으면 아는 그룹이 되어가고 있다"며 "이는 수백만 명의 강한 팬덤인 아미(ARMY)의 적극적인 온라인 콘텐츠 소비와 홍보 덕분으로, 방탄소년단이 빌보드 소셜 아티스트 차트('소셜 50')에서 2년 넘게 정상을 지키고, 더욱 성공할 수 있도록 도왔다"고 밝혔다.

또 타임은 방탄소년단이 1년 안에 '빌보드 200' 1위를 달성한 3개 앨범을 발매했고, '맵 오브 더 솔 : 페르소나'(MAP OF THE SOUL : PERSONA) 타이틀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 뮤직비디오가 공개 24시간 동안 7천500만뷰를 기록했다며 최근 이룬 성과를 설명했다.

이어 방탄소년단의 매니저 역할을 수행하는 모바일 게임이 여러 국가 애플 앱스토어 차트에서 1위를 기록했다는 것도 함께 언급했다.

타임은 올해 다섯 번째로 '인터넷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25인'을 선정했으며, 평가 기준은 소셜미디어에서의 전 세계적인 영향력과 뉴스를 만들어 낼 수 있는 전반적인 능력이라고 전했다.

/유송희기자 ysh@kyeongin.com

유송희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