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원 '뭐든지 프렌즈' 알바생으로 등장…"AI 인줄"

이상은 기자

입력 2019-07-18 01:25:05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71801001440500068151.jpg
이시원 /tvN '뭐든지 프렌즈' 방송 캡처

배우 이시원이 '뭐든지 프렌즈' 알바생으로 등장했다.

17일 첫 방송된 tvN '뭐든지 프렌즈'에는 배우 이시원이 알바생으로 등장했다.

이날 이시원은 "시급도 세고 복지도 좋고 승진도 빨리 된다고 해서 왔다"며 멤버들에게 첫인사를 건넸다.

양세형은 "로봇인 줄 알았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알바생 이시원을 웃겨라' 코너에서 이시원은 문세윤을 보자마자 웃음을 터트려 좌중을 폭소케 했다.

한편 2012년 KBS 드라마 '대왕의 꿈'으로 데뷔한 이시원은 지난해 방송된 tvN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 출연한 바 있다. 

/이상은기자 lse@kyeongin.com


이상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