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산역 고가 하부도로 버스 사고… 운전기사 사망·승객 7명 부상

양형종 기자

입력 2019-07-20 16:33:3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일 오전 5시 30분께 서울 영등포구 당산역 고가 하부도로에서 시내버스가 기둥을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버스 운전기사 최 모(56) 씨가 버스와 기둥 사이에 끼어 크게 다쳤다. 최씨는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결국 숨졌다.

버스 승객 7명은 가벼운 부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사고 버스가 차선을 변경하다가 운전미숙으로 고가 하부의 경계석과 기둥에 연이어 부딪친 것으로 보고 자세한 사고 경위와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양형종기자 yanghj@kyeongin.com

양형종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