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민호 부인' 신소연 전 기상캐스터, 여전한 꽃미모 눈길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9-07-21 17:47:52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신소영.jpg
강민호 부인 신소연 전 기상캐스터 /신소연 인스타그램

 

야구선수 강민호(삼성 라이온즈)의 부인인 신소연 전 기상캐스터가 21일 화제다.


신소연 전 기상캐스터는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시 단발의 시기가 왔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신소연 전 기상캐스터는 환한 미소를 지으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신소연 전 기상캐스터의 눈웃음과 청순한 이목구비가 네티즌들의 눈길을 끈다.
 

한편 야구선수 강민호와 신소연 전 기상캐스터는 2015년 화촉을 올렸다.
 

신소연 전 기상캐스터는 결혼 전 SBS를 퇴사했으며 지난 6월 예쁜 딸을 낳았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