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지니, 나이팅게일 이보람 꺾고 새 가왕 등극

손원태 기자

입력 2019-07-22 07:49:35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지니.jpg
복면가왕 지니, 나이팅게일 이보람. /MBC TV '복면가왕' 방송 캡처
 

'복면가왕' 지니가 나이팅게일을 꺾고 신흥 가왕에 올랐다. 

 

지난 21일 방송된 MBC TV 예능 '복면가왕'에는 나이팅게일의 4연승 가왕 수성전이 펼쳐졌다. 

 

이날 지니는 어반자카파의 '널 사랑하지 않아'를 선곡한 후 파죽지세로 3라운드에 올랐다. 지니는 가왕 결정전에서 박효신의 '숨'을 선곡해 청중평가단의 강한 몰입을 이끌었다. 

 

나이팅게일은 이에 맞서 조용필의 '어제 오늘 그리고'를 열창했다. 특히 그의 시원한 고음은 객석을 압도했다. 그러나 지니의 벽을 넘지 못했다. 

 

새롭게 가왕에 오른 지니는 "기뻐서 날 뛰고 싶지만 나이팅게일님께 실례인 것 같다"면서 소감을 전했고, 나이팅게일은 뛰어도 된다고 손짓했다. 이에 지니는 바로 승리의 점프를 했다. 

 

나이팅게일의 정체는 예상대로 씨야 출신 이보람이었고, "울지 않으려 했는데 너무 많은 사랑을 받아 가면을 벗고 여러분을 만나 감격스럽다"고 말을 잇지 못했다. 

 

이보람은 "첫 출연 때는 1라운드에서 떨어졌다"며 "그때는 보여드릴 수 있는 것은 한 곡 안에 보여드려야 한다는 것에 최선을 다했다. 재출연이 부담스러웠지만 저를 이겨야 한다는 생각이 강했다. 노래를 부를 수 있어 행복했다"고 미소를 지었다. 

 

한편 이날 케첩의 정체는 개그우먼 홍윤화, 콩국수는 더빨강 출신의 배슬기, 꿀보이스는 가수 로시였다.

 

/손원태기자 wt2564@kyeongin.com


손원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