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겨 이해인, 주니어 GP 선발전 여자싱글 우승 '194.34점'

편지수 기자

입력 2019-07-28 18:34:16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72801002194000104631.jpg
피겨스케이팅 여자싱글 기대주 이해인(14·한강중)이 2019-202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 주니어 그랑프리 파견선수 선발전에서 우승했다. /올댓스포츠 제공

피겨스케이팅 여자싱글 기대주 이해인(14·한강중)이 2019-202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 주니어 그랑프리 파견선수 선발전에서 우승했다.

이해인은 28일 태릉선수촌 실내빙상장에서 열린 대회 여자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TES) 67.70점에 예술점수(PCS) 58.88점을 합쳐 126.58점을 따냈다.

전날 쇼트프로그램에서 67.76점을 얻은 이해인은 총점 194.34점으로 위서영(도장중·178.85점)과 지서연(도장중·174.11점)을 따돌리고 우승했다.

2005년 4월생인 이해인은 지난해 7월 주니어그랑프리 파견 선발전에서 유영(과천중)에 이어 2위를 차지했고 지난해 8월 아시안트로피 우승과 10월 ISU 주니어 그랑프리 6차 대회에서 동메달을 수확했다.

당시 이해인의 동메달은 한국 선수 최연소 주니어 그랑프리 메달이었다.

이번 선발전에서 4~5위는 도지훈(신현고·167.97점)과 박연정(하계중·160.86점)이 각각 기록했다.

여자싱글 우승자인 이해인부터 5위 박연정까지 5명은 2019-2020 ISU 주니어 그랑프리 시리즈에 2개 대회씩 출전할 기회를 얻었다.

이해인은 매니지먼트사인 올댓스포츠를 통해 "두 번째 주니어 그랑프리 시리즈 출전을 결정하는 대회여서 최선을 다해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려고 노력했다"며 "지난 시즌보다 더 값진 결과를 보여드리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편지수기자 pyunjs@kyeongin.com

편지수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