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동구 '달빛거리 송현야시장' 16일 재개장

김태양 기자

발행일 2019-08-14 제11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인천 동구는 행정안전부 지정 제9호 야시장인 달빛거리 송현야시장이 오는 16일 재개장한다고 13일 밝혔다.

달빛거리 송현야시장은 지난 겨울철 휴점 이후 재정비를 거쳐 8개월 만에 손님 맞을 준비를 마쳤다.

올해에는 금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주 3회 야시장이 운영된다. 운영 시간은 오후 6시부터 11시까지로, 송현시장 중앙 통로에서 스테이크, 떡닭, 해산물 떡볶이 등 20여 가지 음식이 판매된다.

개장일인 16일에는 '찾아가는 문화공연 행사'가 열려 다양한 볼거리도 함께 즐길 수 있다. 동구와 송현시장 상인회는 야시장 활성화를 위해 문화공연 행사를 지속적으로 개최하고, 편의공간 조성 등을 할 계획이다.

동구 관계자는 "달빛거리 송현야시장이 인천을 대표하는 관광명소로 거듭날 수 있도록 야시장 판매자 모집 확대 등 송현시장 상인회와 함께 노력하겠다"며 "주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 부탁한다"고 말했다.

/김태양기자 ksun@kyeongin.com

김태양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