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빈 나, PGA 투어 플레이오프 2차전 기권

손원태 기자

입력 2019-08-13 15:51:25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81201000835900038951.jpg
케빈 나(나상욱) /AP=연합뉴스

재미교포 케빈 나(36)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BMW 챔피언십에 기권했다.

미국 골프 전문 매체 골프위크는 13일 "케빈 나가 둘째를 임신 중인 아내를 돌보기 위해 라스베이거스로 이동했다"고 보도했다.

15일부터 미국 일리노이주 메디나에서 열리는 BMW 챔피언십은 2018-2019시즌 PGA 투어 페덱스컵 플레이오프 2차전이다.

페덱스컵 포인트 상위 70명만 출전하며 컷 탈락 없이 진행된다. 최하위 70위 상금이 1만8천500달러(약 2천200만원)다.

현재 페덱스컵 순위 55위인 케빈 나는 이로써 상위 30명만 출전하는 플레이오프 최종전 투어 챔피언십에 나가지 못하고 2018-2019시즌을 마감했다.

/손원태기자 wt2564@kyeongin.com

손원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