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호텔·비행기 등 5년간 여성 불법 촬영 30대 남성 구속

김환기 기자

입력 2019-08-20 13:12:26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일산동부경찰서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카메라 등 이용촬영 및 성적목적 다중이용장소 침입)로 30대 남성 A씨를 구속해 사건을 검찰에 송치했다고 20일 밝혔다.

A씨는 2014년 12월부터 올해 2월까지 국내외 호텔, 비행기, 버스 등 장소를 불문하고 총 13차례에 걸쳐 여성 14명의 신체 부위를 불법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지난 6월 18일 고양시의 한 상가 여자화장실에서 불법촬영이 의심된다는 112신고를 받고 출동해 화장실에 있던 A씨의 휴대전화를 압수, 디지털포렌식 작업을 거쳐 과거 범행을 밝혀냈다.

경찰 조사결과 A씨가 불법촬영을 저지른 장소는 국내 버스·지하철·커피전문점·호텔·노상과 국외 비행기·지하철 등으로 밝혀졌다. 다만 A씨는 불법 촬영물을 유포하지는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성적 호기심으로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피의자가 이미 처벌받은 전력도 있어서 엄중히 처벌했다"고 말했다. 

고양/김환기기자 khk@kyeongin.com

김환기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