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지우 감독 "포털사이트 프로필 사진, 영화 은교 때 수염을 못 깎아서"

편지수 기자

입력 2019-08-21 11:21:1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untitled-9.jpg
정지우 감독, 정해인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 보이는 라디오 캡처


'박선영의 씨네타운'에서 정지우 감독이 포털사이트 프로필 사진에 대해 해명했다.


21일 방송 중인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에서는 '유열의 음악앨범' 배우 정해인과 정지우 감독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한 청취자는 "포털사이트 프로필 사진만 보고 수염이 길 줄 알았는데 아니어서 놀랐다"는 사연을 보냈다.


이에 정해인과 DJ 박선영 역시 "저희도 놀랐다. 원래 수염을 기르시느냐"고 물었다.


정지우 감독은 "일부러 그러는 것은 아니고, 영화 '은교' 시나리오 쓸때 며칠 집에 있으면서 못 깎았더니 그렇게 됐다"고 변명했다.


이어 "주변 반응은 기르는 게 낫다는 평가가 많은데, 더 나이들어보인다고 그러니 깎아야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편지수기자 pyunjs@kyeongin.com 


편지수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