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김민우 "김태우, 윤종신과 대원외고 동창…윤종신에 015B 소개시켜줘"

이상은 기자

입력 2019-08-21 00:25:31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82101001467800069101.jpg
김민우 /SBS '불타는 청춘' 방송 캡처

'불타는 청춘' 김민우가 김태우, 윤종신과 고등학교 동창이라고 밝혔다.

20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새 친구로 합류한 김민우와 이야기를 나누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장호일은 "윤종신을 015B에 보내준 사람이 김민우라고 들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김민우는 "윤종신, 김태우와 고등학교 동창"이라며 "군대 가기 한 달 전에 윤종신에게 전화가 왔다. 카페에서 만났는데 진실한 표정으로 '기획사 좀 소개 시켜달라'고 했다"며 과거를 회상했다.

그는 "그때 마침 내가 친했던 형님이 장호일 형님 기획사에 계셔서 소개 해줬다. 몇 달 후에 015B 1집 앨범 타이틀곡 '텅 빈 거리에서'가 나왔는데 그게 윤종신이 부른 거였다"고 전했다.

김민우는 "외고여서 밴드가 과마다 있었다"며 "점심시간마다 방송반에서 헤비메탈을 트는 친구가 있었는데 그게 윤종신이었다"고 덧붙였다.

대원외고 재학 중 세 사람은 당시 각자 밴드를 하고 있었다. 김민우는 "윤종신 밴드 이름은 '터보'였고, 김태우는 '이판사판', 나는 'DMZ'였다"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상은기자 lse@kyeongin.com


이상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