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달 문 열 연천 세계캠핑체험존 '색다른 하루'

오연근 기자

발행일 2019-08-22 제11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연천 세계캠핑문화존
9월1일 개장을 앞둔 한탄강관광지 세계캠핑문화존이 시설 점검 보완을 끝내고 이용객을 기다리고 있다. 연천/오연근기자 oyk@kyeongin.com

한탄강관광지내… 동호인들 관심
글램핑인디언·몽골캠핑 등 갖춰
9·10월 주말펜션 10여분만에 매진

연천군 한탄강 세계캠핑체험존이 9월 1일 개장을 앞두고 주말 예약이 잇달으면서 동호인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탄강관광지 내 4만7천430㎡ 부지에 조성된 세계캠핑체험존은 166명을 동시 수용할 수 있는 캠핑문화마을이다.

이곳에는 연천군의 대표적 문화·자연 유산인 선사시대 주먹도끼와 주상절리를 형상화한 펜션 10동, 풍차모양 펜션 3동, 공룡모양 캐러밴 3대, 글램핑 인디언 캠핑 7동, 몽골캠핑 7동, 나무 바닥형 야영장 5면을 갖추고 있다.

또 야영객 편의를 위한 화장실, 샤워실, 세척실을 갖춘 대규모 캠핑 시설로, 한탄강을 마주 보며 전곡리 유적지와 선사박물관으로 이어지는 공원(산책로)이 조성돼 있다.

지난 20일부터 인터파크 티켓 예매 시스템과 한탄강관광지 통합 홈페이지(www.hantan.co.kr)에서 실시한 예매에서는 예매 10여 분만에 9월과 10월 주말 펜션 예약이 완료됐다.

운영 관리를 맡은 연천군 시설관리공단은 사용 전달 20일 군민을 대상으로 우선 예약제를 진행하고 군 장병, 장애인, 국가유공자, 병역명문가, 생계급여수급자 등에게 최대 30% 할인 및 감면 혜택을 적용키로 했다.

할인 및 감면 이전 이용가격은 글램핑 인디언·몽골캠핑은 6만~10만원, 공룡 캐러밴 10만원, 임진·한탄펜션 12만~18만원이며 객실 규모에 따라 요금이 차등 적용된다.

김응연 시설관리공단 이사장은 "새롭게 마련한 세계캠핑체험존이 이용객들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주변관광지로는 전곡읍 선사유적지와 도립선사박물관, 연천읍 고문리 한탄강댐, 재인폭포와 주상절리, 장남면 호로고루성과 경순왕릉, 1·21침투로, 중면 태풍전망대, 군남면 군남홍수조절지 등이 있다.

연천/오연근기자 oyk@kyeongin.com

오연근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