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미어리그]토트넘-뉴캐슬 경기일정, 손흥민-기성용 전·현직 캡틴 맞대결

편지수 기자

입력 2019-08-21 16:04:1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82101001520600072021.jpg
손흥민 경기일정. 사진은 손흥민이 소속된 토트넘(잉글랜드)이 지난 1일 프리시즌 컵대회 우승을 차지했다. /AP=연합뉴스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지난 시즌 막판 받았던 3경기 출전정지 징계를 끝내고 돌아오며 기성용(뉴캐슬)과의 맞대결이 펼쳐진다.

손흥민은 한국시간으로 26일 새벽 0시 30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펼쳐지는 뉴캐슬과 2019-2020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3라운드 출격을 준비하고 있다.

손흥민은 지난 시즌 37라운드 본머스전에서 전반 43분 상대 수비수와 감정싸움 과정에서 밀쳐 넘어뜨려 레드카드를 받았다. 프리미어리그 진출 이후 첫 퇴장이었다.

손흥민은 결국 잉글랜드축구협회(FA)로부터 3경기 출전정지 처분을 받았고, 징계 때문에 지난 시즌 최종전을 비롯해 이번 시즌 1~2라운드까지 벤치에 앉지 못했다.

충분한 휴식 기간을 얻은 손흥민은 더욱 강해진 피지컬로 뉴캐슬과 홈경기를 통해 복귀전을 치르게 됐다.

손흥민의 결장 동안 토트넘은 개막전에서 애스턴 빌라에 3-1로 승리를 따낸 뒤 '디펜딩 챔피언' 맨체스터 시티와 1-1로 비기는 선전을 펼쳐 2경기 연속 무패(1승1무)를 기록했다.

시즌 개막을 앞두고 휴식과 훈련을 제대로 병행한 손흥민(유럽 통산 116골)은 자신의 한 시즌 최다골 기록(21골)과 차범근이 보유한 한국인 유럽 최다골(121골) 기록 경신을 향해 도전을 시작한다.

공교롭게도 손흥민의 복귀전 상대는 '태극전사 선배' 기성용이 뛰는 뉴캐슬이다. 뉴캐슬은 이번 시즌 개막 2연패로 부진하다.

앞서 손흥민은 올해 2월 아시안컵을 끝마치고 토트넘 복귀전에 나섰던 2월 2일 뉴캐슬과 25라운드 홈 경기에서 후반 38분 결승골을 뽑아내 팀의 1-0 승리를 이끌었다. 뉴캐슬전 득점으로 손흥민은 3시즌 연속 리그에서 두 자릿수 득점에 성공했다.

더불어 기성용과 맞대결도 기대된다. 뉴캐슬의 기성용은 개막전에는 결장했지만 2라운드에는 선발로 출전한 만큼 토트넘전에도 출전 가능성이 커 이번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 첫 '코리언 더비'가 펼쳐질 전망이다.

/편지수기자 pyunjs@kyeongin.com

편지수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