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한 고교 급식실 화재, 학생 등 160여명 대피

편지수 기자

입력 2019-08-22 13:21:1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1일 오후 7시 49분께 대전 유성구 한 고등학교 급식실에서 불이 났다.

불이 나자 학생 150명 등 160여명이 재빨리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다.

불은 급식실 내부 20㎡를 태우고 1천177만원 상당의 재산피해(소방서 추산)를 내고 12분 만에 꺼졌다.

소방당국은 가열된 튀김기름이 자동 발화온도에 도달하면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편지수기자 pyunjs@kyeongin.com

편지수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