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로 만난 사이' 명불허전 이효리·유재석, 시청률 동시간대 1위

손원태 기자

입력 2019-08-25 09:39:3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82501001717600081941.jpg
일로 만난 사이 시청률. /tvN '일로 만난 사이' 방송 캡처

쉴 새 없이 조잘조잘하는 유재석과 그런 유재석을 잡는 이효리의 케미는 10년이 지나도 유효했다.

25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 40분 방송한 tvN 새 예능 '일로 만난 사이' 1회 평균 시청률은 4.9%(이하 비지상파는 유료가구), 순간 최고 5.9%로 케이블과 종합편성채널 동시간대 1위를 기록했다.

tvN 타깃인 20~49세 시청률은 평균 4.1%, 순간 최고 4.8%로 집계돼 지상파를 포함한 전 채널에서 동시간대 1위였다.

'일로 만난 사이'는 유재석이 매회 스타 게스트와 함께 일손이 부족한 곳을 찾아가 땀 흘려 일하는 내용으로, 첫 방송에서는 이효리-이상순 부부와 제주 녹차 밭을 찾았다.

특히 전날 방송에서는 SBS TV '패밀리가 떴다' 이후 약 10년 만에 호흡을 맞춘 유재석-이효리가 큰 관심을 받았다. 초반 고된 노동에만 집중하나 싶었지만, 어느 정도 적응되자 '핑퐁 토크'를 벌이는 두 사람이 웃음을 안겼다.

다음 주 게스트로는 배우 차승원이 등장할 것이 예고됐다.

동시간대 예능 KBS 2TV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는 2.2%-2.7%, MBC TV '전지적 참견 시점'은 4.7%-6.9%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손원태기자 wt2564@kyeongin.com

손원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