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9월 1~30일 시내 무단 방치 자동차·이륜차 일제 정리

장철순 기자

입력 2019-08-25 13:47:17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82501001747700083531.jpg
부천시가 9월 1일부터 30일까지 시내 곳곳에 무단 방치된 자동차와 이륜차를 집중 단속한다. /부천시 제공

부천시가 쾌적한 도시 환경 조성과 건전한 교통질서 확립을 위해 오는 9월 1일부터 9월 30일까지 시내 곳곳에 무단 방치된 자동차, 이륜차를 집중 단속한다.

시는 자동차를 일정한 장소에 고정시켜 운행 외 용도로 사용하거나 도로에 계속해 방치하는 경우, 정당한 사유 없이 자동차를 타인의 토지에 무단 주차해 놓을 경우 범죄 및 안전사고, 주민생활 불편과 교통방해 예방을 위해 일제 정리에 나선다.

시는 주민신고 및 단속반에 의해 적발된 차량 소유자에게 자진처리를 우선 안내하고 불응하면 견인 후 폐차예고 등을 거쳐 강제처리(폐차) 및 최대 150만원의 범칙금을 부과하거나 검찰에 송치할 계획이다.

최용길 차량등록과장은 "무단방치 차량의 일제정리를 통해 차량 소유자에게 무단방치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고, 주민불편 해소 및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주변에서 무단방치 차량을 발견하면 부천시 차량등록과로 신고하는 등 시민들이 적극 협조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부천/장철순기자 soon@kyeongin.com

장철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