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소방서, 추석 맞아 11~16일 특별경계근무 돌입

문성호 기자

입력 2019-09-09 15:14:3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90901000681900033361.jpg
하남소방서가 추석 명절을 맞아 11일부터 16일까지 특별경계 근무에 들어간다. /하남소방서 제공

하남소방서(서장·이병호)가 추석 연휴를 맞아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안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오는 11일부터 16일까지 특별경계근무에 돌입한다.

이번 특별경계근무 기간에는 소방공무원과 의용소방대원 380여 명, 장비 20여대가 동원되며 다수가 운집할 것으로 예상되는 대형 판매시설 등의 위험요소 사전 제거와 지속적인 화재 예방 순찰을 시행할 방침이다.

중점 추진사항으로는 ▲소방서장 중심의 화재 초기 현장대응 및 상황관리 ▲소방출동로 확보 필요지역 소방순찰 ▲취약대상에 대한 24시간 화재예방 감시체계 구축 ▲유관기관 협조체계 강화 및 비상연락망 상시 유지 ▲귀성객 등 운집 장소 환자 발생 대비 이송대책 확립 등이다.

이병호 서장은 "추석 연휴 간 긴급대응태세 확립으로 고향을 찾는 시민들이 편안하고 안전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하남/문성호기자 moon23@kyeongin.com

문성호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