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의원, 추석앞두고 관내 사회복지시설·경안전통시장 방문

이윤희 기자

입력 2019-09-10 18:20:1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91001000777600037941.jpg
지난 9일 광주시의회 시의원들이 추석을 앞두고 지역챙기기에 나섰다. /광주시의회 제공

광주시의회 시의원들은 지난 9일 추석을 맞아 관내 사회복지시설과 경안전통시장을 방문, 지역돌보기에 나섰
다.

관내 아동복지시설 3개소에 김, 과일 등 위문물품을 전달하고, 따뜻한 정을 나누었다.

장애인복지시설인 품안의 집(곤지암읍 소재)을 방문한 시의원들은 입소자들을 위로하고 격려했으며, 시설을 둘러보며 종사자들의 애로 사항을 청취했다.

또 전통시장인 경안시장을 방문, 장보기 및 서민물가동향 점검을 하며 상인들과 장보러 나온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고, 지역경제 살리기에 적극 동참해 주기를 당부했다.

박현철 의장은 "소외계층에 대한 격려와 작은 나눔이 조금이나마 따뜻한 위안이 되길 바라며, 광주시의회는 더불어 행복할 수 있는 지역사회를 만들어 나가고자 소외 없는 맞춤 서비스를 지원하고, 어려운 이웃과 함께 살아가는 나눔 문화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이윤희기자 flyhigh@kyeongin.com

이윤희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