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OCUS 경기]가평군, 수도권 중첩규제 돌파 '스포츠 투어리즘 정책'

사계절 언제나 익사이팅 가평

김민수 기자

발행일 2019-09-16 제16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자라섬 짚아이어
지난 2010년 캠핑·축제의 섬으로 주목받고 있는 자라섬과 관광객의 남이섬을 가기 위해 배가 아닌 하늘로 날아가는 익스트림 레포츠시설인 '가평 집와이어'를 설치했다. /가평군 제공

종합 스포츠타운 한석봉체육관
축구·야구·수영장 인프라 갖춰
줄잇는 '전국대회' 수만명 발길

2019091001000784000038335
수도권정비계획법을 비롯한 지역발전을 저해하는 중첩 규제 등으로 경제, 문화, 사회 등 거의 모든 부문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평군이 지역경제 활성화의 출구전략으로 '스포츠 투어리즘(스포츠·레저·관광)' 정책을 펼치고 있어 주목받고 있다.

군은 사계절 청정자연과 수도권에서 가까운 지리적 이점 등을 최대한 활용해 체류형 관광·체육 인프라를 구축, 스포츠와 관광이 접목하는 투어리즘을 활성화해 지역 발전의 교두보를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이에 군은 최근 종합 스포츠 타운을 완성하고 다양한 레포츠 시설과 맞춤형 가평 패스를 마련하는 등 전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은 지역 특성에 맞는 종합스포츠 투어리즘으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종합운동장
가평읍 대곡리 체육단지. /가평군 제공

# 체류형 관광·체육 인프라


군은 기존 종합운동장, 체육관, 테니스장, 축구공원 등이 자리한 가평읍 대곡리 체육 단지 일원에 지난 2016년 다목적 한석봉 체육관을 개관했다.

지하 3층, 지상 2층 연면적 7천880㎡ 규모로 25m 길이의 6레인을 갖춘 수영장과 배드민턴, 농구, 배구경기를 할 수 있는 실내코트와 국내 최대 규모의 실내 암벽장, 헬스장 및 620석의 관람석을 갖추고 있는 한석봉 체육관은 전국규모의 단일종목을 개최할 수 있는 규모다.

또 지난해 3월에는 좌우 펜스까지 95m, 중앙펜스까지 105m의 거리를 두고 더그아웃, 야간조명, 전광판, 관람석 등을 갖춘 국제표준규격의 성인 야구장과 연 7사로 28명이 동시 사격이 가능한 7천537㎡ 규모의 국궁장도 완공했다.

올해 7월에는 인조잔디, 조명, 전광판, 더그아웃, 관람석을 비롯해 좌우 펜스까지 65m, 중앙펜스까지 70m로 꾸며져 전국 리틀 야구대회에 유치에 손색이 없는 리틀야구장 1면도 조성하는 등 아이부터 노인에 이르기까지 종목 다변화의 종합 스포츠 타운을 완성했다.

군은 이를 바탕으로 관광과 체육 인프라가 어우러진 체류형 전국대회를 매년 20개 넘게 유치했다. 최근 2년간 50개 가까운 전국대회를 유치해 선수 및 가족 등 6만여 명이 가평을 찾았다.

군은 내년까지 각 읍·면에 문화체육센터 및 생활체육공원 조성 등을 통해 경기장 부족현상을 해소하고 체육시설 인프라를 확충, 스포츠 투어리즘을 성장 동력원으로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칼봉산출렁다리
칼봉산(해발 900m)에 설치된 120m 규모의 출렁다리. /가평군 제공

자라섬·칼봉산 등 집라인 운영
빼어난 경치 '이색 레포츠' 인기

주요관광코스 순환버스 새단장
숙박·식당 할인북, 모바일 확대

# 자연환경과 다양한 관광자원


지난 2010년 캠핑·축제의 섬으로 주목받고 있는 자라섬과 관광객의 남이섬을 가기 위해 배가 아닌 하늘로 날아가는 익스트림 레포츠시설인 '가평 집와이어'를 설치했다.

개장 7년 만에 누적 이용객 40만 명을 돌파하는 등 매년 20% 이상의 급성장을 해오며 인기가 고공행진이다.

'가평 집와이어'는 가평군 달전리 선착장에 설치된 높이 80m의 타워를 중심으로 자라섬까지 640m, 남이섬까지 940m를 시속 90km로 북한강을 가로질러 활강해 1분 만에 도착할 수 있다.

집와이어에 이어 지난해 7월에는 최근 각광받고 있는 레저스포츠 시설인 '집라인(Zip-Line)'을 칼봉산(해발 900m)에 설치해 본격 운영을 시작했다.

이 때문에 칼봉산 일대에 산림생태문화체험단지 활성화와 또 하나의 관광레포츠 시설이 관광객 유치에 상승효과를 더하고 있다.

'집라인 가평'은 8개 코스에 총 연장 2천418m에 달해 코스방식 집라인으로는 국내 최대 규모다.

또 기존의 집라인 코스들과는 달리 120m 규모의 출렁다리는 칼봉산 자연 휴양림의 빼어난 경치가 더해져 사계절 관광휴양지로 인기를 모으고 있다.

군은 앞으로도 상동리 산림휴양 레포츠단지 조성, 운악산 관광마을 및 출렁다리 조성, 명지산 하늘 구름다리 설치 등 풍부한 산림레포츠 메카로 개발되는 수도권 최고의 힐링 도시를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칼봉산출렁다리
가평군이 주요관광지를 거점별로 연계하는 테마 관광형 순환버스를 새롭게 단장, 최근 인기를 끌고 있다. /가평군 제공

# 관광 순환 버스, 맞춤형 가평 패스


주요관광지를 거점별로 연계하는 테마 관광형 순환버스가 새롭게 단장돼 더욱 인기를 끌고 있다. 지난해 탑승객이 15만여명에 달한다.

A코스는 6대, B코스는 2대로 증차하고 예비 1대를 포함해 총 9대의 관광지 순환버스를 배치했다.

A코스는 변경 없이 그대로 가평 TR→레일바이크→자라섬→가평역→남이섬→금대리 마을회관→인터렉트 아트 뮤지엄→복장리 마을회관→쁘띠 프랑스→청평 TR→청평역→임초리→아침고요수목원 구간이다. 소요시간은 2시간 30분 걸린다.

B코스는 목동 TR에서 출발해 현암 농경 박물관→가평 TR→레일바이크→가평역→칼봉산 집라인→가평역(재운행)→남이섬→인터렉트 아트 뮤지엄→설악 TR→스위스 에델바이스→회곡리→청평 TR→청평역→아침고요수목원으로 편도 약 3시간에 걸쳐 운행된다.

지난해부터는 주요관광지 및 음식점 이용 시 싸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할인 쿠폰 북 '가평 패스'를 다국어(한국어·영어·중국어) 모바일 SNS(사회관계망서비스) 기반의 쇼핑몰 형태로 제공하는 '모바일플랫폼'으로 확대 운영하고 있다.

가평 패스 모바일플랫폼을 이용할 경우 관광지, 숙박, 음식, 테이크 아웃, 테마시설 등 가평 관내 40여 관광사업체와 남산타워, 뮤지컬점프, 미술관 등 서울지역 10개 관광지에 대한 관광지 정보이용과 할인혜택을 사전에 받아 볼 수 있는 장점이 있다.

김성기 군수는 "수도권정비계획법·환경정책기본법 등 중첩규제로 짓눌려 기업유치와 인구증가 등 지역발전을 이룰 수 있는 기반이 제한돼 있다"면서도 "가평의 강점인 자연과 문화관광이 공존하고 치유와 휴양을 즐길 수 있는 초록 공간을 넓히고 다양한 문화콘텐츠 개발에 해답을 찾으며 희망과 행복이 있는 미래창조도시로 성장해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가평/김민수기자 kms@kyeongin.com

김민수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