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투르크메니스탄 시청률 10.9%, 2022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 언제?

손원태 기자

입력 2019-09-11 08:26:34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91101000873200042401.jpg
사진은 지난 10일(현지시간)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 코페트다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1차전 한국과 투르크메니탄과의 경기. 한국 나상호(17번)이 골을 성공시킨 뒤 손흥민과 환호하고 있다. /아시가바트[투르크메니스탄]=연합뉴스

한국과 투르크메니스탄 간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예선 경기 시청률이 심야 중계에도 10%를 넘겼다.

11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10시 50분부터 이날 오전 1시까지 SBS TV가 중계한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1차전 이 경기 시청률은 전국 10.9%, 수도권 11.6%를 기록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전날 투르크메니스탄 아시가바트의 코페트다그 스타디움에서 킥오프한 원정 경기에서 전반 13분 나상호(FC도쿄)의 선제 결승 골과 후반 37분 정우영(알사드)의 프리킥 쐐기 골로 2-0 승리했다.

이번 투르크메니스탄전은 10회 연속 및 통산 11번째 월드컵 본선 진출에 도전하는 한국대표팀 여정의 시작이다.

한편 태극전사들은 내달 10일 오후 8시(한국시간) 스리랑카와 2022년 카타르 월드컵 2차 예선을 치른다.

/손원태기자 wt2564@kyeongin.com

손원태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