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아육대' 스트레이키즈, 퍼펙트골드 쐈다…더보이즈 제치고 양궁 결승 진출

이상은 기자

입력 2019-09-12 19:58:4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91201000909300044531.jpg
2019아육대 /MBC '2019 추석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 방송 캡처

'2019아육대' 스트레이키즈가 첫 출전에 퍼펙트 골드를 기록했다.

12일 방송된 MBC '2019 추석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에서는 남자 양궁 단체전이 진행됐다.

이날 남자 양궁 4강전에서는 스트레이 키즈와 더보이즈의 맞대결이 펼쳐졌다.

스트레이키즈는 이번이 첫 출전임에도 불구하고 첫 주자 리노부터 카메라 렌즈를 맞히는 퍼펙트 골드를 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리노 본인도 어리둥절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더보이즈도 안정적인 실력을 보였지만 두 번째 주자로 나선 영훈이 8점, 6점, 6점을 쏘며 스트레이키즈에 리드를 내줬다.

더보이즈 세번째 주자 주연은 9점에 이어 10점을 연달아 쏘여 앞서 나가는 스트레이키즈를 바짝 추격했다.

마지막 한 발을 앞두고 스트레이키즈는 선수를 현진에서 필릭스로 교체했다. 필릭스는 10점을 쏘며 게임을 끝냈다.

이로써 스트레이키즈는 결승에 진출, NCT127과 맞붙게 됐다. 

/이상은기자 lse@kyeongin.com


이상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