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내년 경기도 우수시장 박람회 개최지 선정

오경택 기자

입력 2019-09-16 16:29:18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양평군이 내년 경기도에서 주최하는 '제8회 경기도 우수시장 박람회' 개최지로 최종 선정됐다.

우수시장 박람회는 2013년부터 공모에 의해 선정된 시·군에서 개최되는 박람회로, 도내 31개 시·군과 시장·상인, 방문객들이 함께 만들어가는 축제로 경기도 대표 축제로 자리매김하고 있으며 각 전통시장의 우수사례를 전파하고 전통시장 이용을 활성화하기 위해 열리는 행사다.

내년 박람회는 2020년 9월 하순 용문천년시장 일원(중앙선 용문역 일원)에서 3일간 개최된다. 용문천년시장 일원이 선정된 데에는 용문역과 용문산 관광지를 경유하는 시장으로, 인위적인 방문객 동원보다는 가을철 자연스러운 관광객의 집객이 이루어지는 장소라는 점에서 큰 점수를 받았으며, 민관이 합동으로 개최하는 산나물 축제를 경험한 장소라는 점, 타 박람회와 차별화된 프로그램 운영 계획 등이 선정에 도움을 줬다.

도내 전통시장들이 참여하는 박람회에는 200여개의 홍보부스가 설치돼, 지자체와 시장의 특화상품과 우수상품이 선보일 예정이며, 남녀노소가 함께 즐길 수 있는 문화공연 프로그램을 통해 가족단위 방문객에게 볼거리와 즐길 거리도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시장별 특화상품 경연대회, 특화상품 만들기 체험 부스 운영 등을 통해 방문객과 각 시장이 상호 소통하는 기회를 만들어 시장의 이야기가 자연스럽게 방문객에게 다가갈 수 있는 프로그램을 선보이게 된다.

정동균 군수는 "박람회 개최를 통해 양평지역 상인들의 사기증진은 물론 전통시장과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어 줄 것으로 기대된다"며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해 성공적인 박람회가 되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양평/오경택기자 0719oh@kyeongin.com

오경택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