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초등생 다함께돌봄센터 1호' 문 열어

배재흥 기자

발행일 2019-09-18 제19면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clip20190917170528
최영옥 수원시의회 문화복지위원장(앞줄 왼쪽 두번째), 백혜련(민·수원을) 국회의원(세번째), 권찬호 수원시 복지여성국장(네번째) 등이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수원시 제공

부모 소득 상관 없어… 교사 상주
권선구 휴먼시아 16단지 1층 자리


초등학생에게 맞춤형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수원시다함께돌봄센터 1호점'이 17일 문을 열었다.

수원시다함께돌봄센터에서는 부모 소득수준에 상관없이 돌봄이 필요한 초등학생(만6세~12세)에게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센터에 상주하는 교사가 아이들에게 상시·일시돌봄 서비스(등·하교 지원 등)와 학습지도, 독서지도, 심리상담, 체험활동 등을 지원한다.

권선구 휴먼시아 16단지 주민공동시설 1층에 자리한 '수원시다함께돌봄센터'에는 아이들이 체험활동을 할 수 있는 프로그램실과 요리실, 사무실 등이 있다.

사회적협동조합 '내일로'가 5년간 수탁 운영한다. 사업비 1억7천690만 원(국비 6천195만 원, 시비 1억1천495만 원)이 들었다.

지난 8월 공사를 시작해 최근 준공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백혜련(민·수원을) 국회의원, 최영옥 수원시의회 문화복지위원장, 권찬호 수원시 복지여성국장, 지역주민 등이 참석했다.

수원시 관계자는 "수원시다함께돌봄센터가 초등학생들에게 사랑받는 공간이 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배재흥기자 jhb@kyeongin.com

배재흥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