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중리동, 어르신을 위한 '경로당 심폐소생술 교육' 실시

서인범 기자

입력 2019-09-19 14:00:04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91901001347900066121.jpg
이천시 중리동이 중리2통 경로당을 시작으로 11월 중순까지 매주 화요일에 돌연사 예방을 위한 심폐소생술(CPR)교육'을 진행한다./이천시제공

이천시 중리동은 지난 17일부터 중리2통 경로당을 시작으로 11월 중순까지 매주 화요일에 돌연사 예방을 위한 '찾아가는 경로당 심폐소생술(CPR)교육'을 진행한다.

암의 제외한 단일 질병으로 사망률 1위인 심장질환은 언제든 일어 날 수 있어 심정지 사고 응급처치 사각지대인 경로당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생활하면서 갑작스럽게 발생한 응급상황에 대처할 수 있도록 심폐소생술 이론교육과 인체모형을 통한 실습교육을 실시했다.

김시훈 중리동장은 "심정지 환자 발견 시 구급대원이 오기만을 기다리는 건 자칫 환자의 생명을 위협할 수 있다"며 "이번 교육을 통해 가정이나 경로당에서 응급상황을 발견했을 때 적절한 대처로 가족이나 이웃의 생명을 구하고 후유증을 감소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이천/서인범기자 sib@kyeongin.com

서인범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