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시립중앙도서관, '장애인 열람실' 조성… 편의시설 개선

이윤희 기자

입력 2019-09-19 11:36:09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91901001349200066221.jpg
광주 시립중앙도서관이 최근 장애인과 노인들의 도서관 이용 활성화를 위해 '장애인 열람실'을 조성했다. /광주시 제공

광주 시립중앙도서관이 도서관 이용에 어려움을 겪는 장애인과 노인들의 도서관 이용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최근 '장애인 열람실'을 조성했다.

새롭게 조성된 장애인 열람실은 기존 어린이교육장(북스타트실) 및 쉼터 공간을 리모델링했다. 

높낮이조절책상, 독서확대기, 청각장애인용 무선음성증폭기, 터치 모니터, 지체장애인용 키보드 등 독서보조기기를 구비해 독서를 하면서 발생할 수 있는 불편함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했다. 

또 큰글자도서, 점자도서, 일반도서 300여권을 비치해 자유롭게 책을 읽을 수 있는 환경을 마련했다.

도서관 관계자는 "기존에 미흡했던 장애인들을 위한 편의서비스를 이번 열람 공간 조성을 통해 개선했다"며 "앞으로도 장애를 가진 분들도 도서관 시설 및 정보 이용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독서환경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장애인열람실 시설 관련 기타 자세한 내용은 시립중앙도서관(031-760-5684)으로 문의하면 된다.

주/이윤희기자 flyhigh@kyeongin.com

이윤희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