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산업기술대학교 국제협력사업단, '모로코 스마트 멀티마이크로그리드 R&D 역량강화 사업' 선정

심재호 기자

입력 2019-09-19 15:17:49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91901001354100066431.jpg

한국산업기술대학교(부총장·박철우, 이하 산기대) 국제협력사업단이 '모로코 스마트 멀티마이크로그리드 R&D 역량강화 사업'에 선정돼 한국국제협력단(KOICA)과 용역계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 사업은 정부의 공적개발원조(ODA) 사업의 하나로 발전, 송전, 배전 등 전력사업 인프라 부족으로 인해 전력난을 겪고 있는 모로코 및 아프리카 지역 전력공급을 돕기 위해 계획됐다.

산기대는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등과 함께 향후 3년 6개월간 총 사업비 12억원을 투입해 현지에 적합한 스마트 멀티마이크로그리드 기술 개발 및 보급 확대에 나설 예정이다.

특히 스마트 멀티마이크로그리드 R&D 및 실증 실험실 구축부터 공동연구를 통한 역량 강화,현지 전문가 국내초청 연수, 기자재 지원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노영주 국제협력사업단장은 "기존의 개발도상국 직업훈련기관 설립 및 운영 단계를 뛰어넘는 신재생 분야 R&D 역량 지원의 성격을 지닌다"며 "수원국의 기술력 향상은 물론 기술력 있는 국내 기업들이 향후 아프리카에 수출 전진기지를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시흥/심재호기자 sjh@kyeongin.com

심재호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