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 차단 위해 소규모 행사도 줄줄이 취소

서인범 기자

입력 2019-09-19 16:26:13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이천시가 오는 21일 설봉공원에서 개최하기로 한 이천문화원 주관의 '제33회 설봉문화제'행사를 취소하기로 했다.

이번 취소 결정은 최근 파주에서 발생한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의 확산 가능성을 차단하기 위해 내린 결정으로, 사진전시회, 음식장터, 씨름대회, 국악경연대회, 전통민속 시연 등 다양한 행사가 진행될 예정이었던 만큼 많은 인파가 모일 것으로 예상돼 전파 가능성이 우려된다는 판단에 따라 결정됐다.

또 남부권의 숙원사업인 진암근린공원 준공식도 취소됐다. 오는 23일 장호원읍 진암리 산31번지 일원에 공원면적 17만7천147㎡에 총사업비 204억원을 투입해 기존 산지와 농지로 사용하던 토지를 약 2년간의 공사기간을 거쳐 쉼터, 피크닉장, 잔디광장, 암석원, 유아숲 등을 조성해 시민들의 여가·휴식 활용 가능한 공간으로 공사를 완료, 준공식을 진행할 예정이었다.

이천/서인범기자 sib@kyeongin.com

서인범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