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촌치킨, 주문앱 멤버십 10만명 돌파

김태성 기자

입력 2019-09-20 11:05:56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92001001439000070441.jpg
/교촌에프앤비 제공

치킨 프랜차이즈 교촌에프앤비㈜는 자체 주문앱 멤버십 'HI 교촌'이 출시된 지 5개월 만에 회원수 10만명을 돌파했다고 20일 밝혔다.

교촌은 지난 4월 주문 편의성을 개선하기 위해 온라인 주문을 앱에서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자체 주문앱을 개발한 바 있다.

동시에 'HI 교촌' 주문앱 멤버십을 론칭해 주문앱 이용 고객을 위한 서비스를 강화했다.

'HI 교촌' 멤버십은 교촌 주문앱 전용 서비스로 이용 회원고객들에게 다양한 경품 및 기부 이벤트를 제공한다.

멤버십은 교촌 주문앱에서 가입 가능하며, 이벤트는 주문앱 주문 시 지급되는 포인트로 참여할 수 있다.

멤버십 서비스로 이용할 수 있는 이벤트로는 경품 룰렛, MD 상품 증정, 사이드메뉴 쿠폰 구매 등이 있다. 또한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마리몬드'와 협업하여 학대피해아동을 돕는 기부 배지를 포인트로 구매할 수 있는 사회공헌 이벤트도 진행하고 있다.

교촌 관계자는 "자체 주문앱 활성화와 충성고객 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멤버십 서비스를 개발, 운영하고 있다"며 "지속적인 회원 혜택 개발로 멤버십 서비스를 통한 고객 커뮤니케이션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교촌은 다음달 31일까지 주문앱 멤버십 회원들을 위한 평일 더블 포인트 이벤트 'KYOCHON HAPPY HOUR'를 진한다. 피크 타임 외 주문하는 고객들에게 추가 혜택을 부여하는 이벤트로 평일 오후 1시부터 3시까지 교촌 주문앱 주문 시 포인트를 두 배로 지급한다. 

오산/김태성기자 mrkim@kyeongin.com

김태성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