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지만, MLB 100안타 돌파… 추신수·강정호 이어 세번째 빅리거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9-09-21 14:57:01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최지만, 시즌 16호 홈런 '쾅!'
탬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오른쪽)이 17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미프로야구 메이저리그 LA 다저스와의 경기 6회에 솔로 홈런을 터뜨고 있다. 최지만은 시즌 16번째 홈런으로 타점을 55개로 늘렸다. /연합뉴스

최지만(28·탬파베이 레이스)이 개인 처음으로 빅리그에서 단일 시즌에 100안타를 돌파했다.

최지만은 21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의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홈경기에 4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4회 두 번째 타석에서 안타를 쳤다. 최지만의 올 시즌 100번째 안타였다.

최지만은 0-0으로 맞선 4회 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보스턴 선발 릭 포셀로의 시속 130㎞ 체인지업을 공략해 우익수 앞에 떨어지는 안타를 만들었다.

전날까지 99안타를 생산했던 최지만은 경기 초반에 100안타를 채웠다.

2016년 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에서 빅리그에 데뷔한 최지만은 지난해까지 메이저리그와 마이너리그를 오갔다.

그러나 올해는 확실한 '빅리거'로 인정받으며 풀 타임 주전 선수로 뛰고 있다.

한국인 메이저리거 중 한 시즌에 100안타 이상을 친 타자는 추신수(텍사스 레인저스)와 강정호(전 피츠버그 파이리츠), 최지만 등 3명뿐이다.

이날 탬파베이는 연장 혈전 끝에 5-4로 승리했다.

탬파베이는 아메리칸리그 와일드카드 경쟁을 이어갔고, 지난해 월드시리즈 우승팀인 보스턴은 포스트시즌 탈락이 확정됐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