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한수 삼성 감독, 윤성환 투구 칭찬

디지털뉴스부

입력 2019-09-21 16:29:10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92101001468500072221.jpg
1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9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와 삼성 라이온즈의 경기. 삼성 선발 윤성환이 역투하고 있다. /연합뉴스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즈의 김한수 감독이 베테랑 오른손 투수 윤성환(38)의 노련한 투구를 칭찬했다.

김 감독은 21일 경기도 수원 케이티위즈파크에서 kt wiz와 맞붙기 전 윤성환에 대해 "올해 외국인 투수들이 부진한 가운데 윤성환이 백정현(32)과 함께 잘해줬다"고 고마워했다.

윤성환은 20일 한화 이글스전에 선발 등판해 5⅔이닝 4피안타 1볼넷 5탈삼진 2실점으로 승리투수 요건을 갖추고 마운드에서 내려갔다.

그러나 삼성이 3-2로 앞서던 8회 말 한화에 역전을 허용해 3-5로 패하면서 빛을 보지 못했다.

김 감독은 "윤성환은 4이닝만 채우면 규정 이닝(144이닝)을 채운다. 백정현(146⅔이닝)은 이미 규정이닝에 들어갔다"고 국내 투수들의 꾸준한 활약을 칭찬했다.

윤성환은 지난해 5승 9패로 부진했지만 올해는 8승 11패로 나아진 모습을 보였다.

/디지털뉴스부

디지털뉴스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