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시즌 1호 도움' 토트넘, 레스터시티에 전반전 1-0 리드

이상은 기자

입력 2019-09-21 21:47:45
글자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링크
  • 메일보내기
  • 인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 메일전송
2019091400020062048.jpeg
토트넘 손흥민이 14일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의 2019-20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5라운드 홈 경기에서 시즌 첫 골을 기록한 후 기뻐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의 손흥민(27)이 시즌 첫 도움을 기록했다.

손흥민은 21일(한국시간) 영국 레스터의 킹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레스터시티와 2019-2020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6라운드에서 전반 29분 해리 케인의 선제골을 도왔다.

지난 19일 올림피아코스(그리스)와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B조 1차전 원정에서 전반 동안 휴식을 취하며 체력을 비축한 손흥민은 이날 레스터시티전에서 케인과 투톱 공격수로 선발 출전했다.

라멜라의 패스를 빠른 스피드를 이용해 잡아낸 손흥민은 뒤에서 쇄도해 들어오던 케인에게 감각적인 힐패스를 내줬다.

케인은 수비에 밀려 넘어지면서도 끝까지 집중력을 잃지 않고 선제골을 만들어냈다.

이 경기 전까지 레스터시티와 개인 통산 9번(정규리그 7경기·FA컵 2경기)의 맞대결에서 5골 3도움(정규리그 4골 2도움·FA컵 1골 1도움)을 기록했던 손흥민은 어시스트를 하나 더 추가하며 레스터시티를 상대로 강한 면모를 이어갔다.

지난 라운드 크리스털 팰리스전에서 2골을 몰아쳤던 그는 시즌 첫 도움을 올리며 리그 2경기 연속 공격포인트 상승세를 탔다.

손흥민의 활약을 앞세워 토트넘은 전반전을 1-0으로 앞선 채 마쳤다.

/이상은기자 lse@kyeongin.com


이상은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